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행정
울산에 세계 최초 '원료처리 올인원 니켈제련소' 들어선다고려아연, 이차전지 소재 5063억 원 투자... 김두겸 시장 "첨단이차전지 거점도시"
시사울산 | 승인2023.11.15 18:15
2023년 11월 15일 오후 2시, 울산 온산국가산단 내 켐코 니켈제련소 부지에서 열린 '고려아연-캠코 올인원(all-in-one) 니켈제련소 기공식'에는 한덕수 국무총리를 비롯해 김두겸 울산시장, 박성민 국회의원, 고려아연 최윤범 회장, 산업통상자원부, 환경부 등 관련 부처 및 기업 관계자 등 150여 명이 참석해 큰 관심을 보였다.ⓒ 울산시 제공
이차전지산업 특화단지로 지정된 울산에 이차전지 양극재 핵심소재인 니켈의 다양한 원료를 한꺼번에 처리할 수 있는 세계 최초의 올인원(all-in-one) 니켈제련소가 들어선다.

고려아연의 자회사인 켐코가 온산국가산업단지 내 5만 6760㎡ 부지에 오는 2025년 하반기까지 5063억 원을 투자해 연간 4만 2600톤 생산규모로 신설하는 고순도 니켈 생산공장이다.

울산시는 이번 니켈제련소를 김두겸 시장 취임 후 진행하고 있는 기업투자 유치의 성과로 보고 있다. 울산시는 지난 4월, 기업지원을 위해 '대형 투자기업 지원 특별팀'을 구성해 공무원들을 기업 공장 신·증설 현장에 파견함으로써 각종 인허가 및 애로사항 등 필요한 사안에 즉각 대응할 수 있도록 하여 기업의 투자 사업 추진 속도를 높이고 있다.
 
김두겸 시장은 "울산은 고려아연을 비롯해 첨단이차전지 산업의 소재부터 제조, 완제품 및 사용후배터리까지 전주기 기반(인프라)을 확보한 명실상부 세계적(글로벌) 첨단이차전지 거점도시이다"라고 반겼다.

그러면서 "산업수도 울산이 세계 초일류 배터리 강국 대한민국으로의 도약에 발판이 될 수 있도록 국가 차원의 적극적인 정책 지원을 요청드린다"며 "울산시도 신속한 인‧허가 등 행정적인 뒷받침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15일 오후 2시, 울산  온산국가산단 내 켐코 니켈제련소 부지에서 열린 '고려아연-캠코 올인원(all-in-one) 니켈제련소 기공식'에는 한덕수 국무총리를 비롯해 김두겸 울산시장, 박성민 국회의원, 고려아연 최윤범 회장, 산업통상자원부, 환경부 등 관련 부처 및 기업 관계자 등 150여 명이 참석해 큰 관심을 보였다.

이 공장이 완공되면 켐코의 기존 생산능력 2만 2300톤을 합쳐 연간 약 6만 4900톤의 생산규모가 갖춰지게 된다.

특히 그동안 주로 수입에 의존해왔던 고순도 니켈을 니켈 함유량에 관계없이 광석, 중간재, 재사용배터리 추출 블랙파우더 등 다양한 원료를 한꺼번에 처리할 수 있는 세계 최초의 올인원(all-in-one) 니켈제련소란 점에서 의미가 크다.

또한 고려아연이 켐코, 케이피시(KPC), 케이제트에이엠(KZAM) 등 계열사·자회사를 통한 이차전지 음극 핵심소재인 동박과 양극재 핵심소재인 니켈에서 전구체까지의 공급망(밸류체인)을 구축하게 돼 이차전지 전구체의 해외 의존도를 낮추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기공식에서 한덕수 국무총리는 "미국의 물가 오름세(인플레이션) 감축법(IRA) 이후 광물 제련과 소재 가공의 중요성이 커진 상황에서 고려아연의 이차전지 소재 분야 대규모 투자는 우리 배터리 공급망의 자립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라고 밝혔다.

이어 "정부는 이러한 기업 투자를 뒷받침하기 위해 지난 7월 울산을 포함한 4곳에 이차전지산업 특화단지를 지정하였고, 앞으로 특화단지별 세부 육성계획을 수립을 통한 생태계 조성, 규제완화, 기반(인프라) 구축 등 이차전지 관련 기업에 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2

시사울산  sukchul-p@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울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사울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대표자 : 박석철  |  편집인 : 박석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민철  |   발행소주소 : 울산광역시 남구 은월로2번길 51 702호
전화번호 052-236-5663(010-8502-5663)  |  등록번호(울산, 아01002), 등록연월일(2005-09-06 )
Copyright © 2023 시사울산.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