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예술
북구문화예술회관, 15일 '대단한 놀이판 오늘의 광대' 공연한예종 전통예술원 출신 젊은 예인들이 펼치는 역동적인 전통 퍼포먼스
박민철 기자 | 승인2023.09.04 09:56
'대단한 놀이판 오늘의 광대' 포스트

한국예술종합학교 전통예술원 출신의 젊은 예인들이 펼치는 역동적인 전통 퍼포먼스 공연이 열린다. 울산 북구문화예술회관은 9월 15일 오후 7시 30분 기획공연 '대단한 놀이판 오늘의 광대'를 무대에 올린다.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방방곡곡 문화공감 지원사업으로 열리는 이번 공연에서는 청년 예인 집단 '아라한'이 펼치는 풍물과 무속, 기예, 탈춤 등 한국 전통 연희의 신명나고 화려한 모습을 만날 수 있다.
 
'대한한 놀이판 오늘의 광대'는 사자춤의 환상콤비 '일석'과 '이조'의 100세 잔치에 탈춤꾼, 죽방울꾼, 살판꾼, 버나꾼 등 전국 팔도의 놀이꾼들이 모여 신명나는 놀이판을 펼치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국가무형문화재 제17호 봉산탈춤을 시작으로 장구모양의 물체를 채를 이용해 돌리고 주고받는 등의 '죽방울놀이', 국가무형문화재 제3호 남사당놀이 중 하나인 '살판', 봉산탈춤의 사자춤을 각색한 탈놀이인 '창작 사자춤', 남사당놀이 중 하나로 나무막대와 곰방대, 원반을 사용해 보여주는 기예 '버나놀이', 전국에 전승되고 있는 농악의 장단과 진법을 새롭게 구성한 '판굿' 등 전국 팔도의 놀이꾼들이 신명나는 무대를 선보인다. 이어 전 출연진이 어우러져 펼치는 대동놀이가 공연의 대미를 장식하며 100세 잔치는 마무리된다.
 
공연 입장료는 전석 1만원이며, 북구 공공시설예약서비스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 예매해야 한다. 자세한 공연 관련 문의는 북구문화예술회관 전화(☎241-7350)로 하면 된다.


박민철 기자  pmcline@freechal.com
<저작권자 © 시사울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민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대표자 : 박석철  |  편집인 : 박석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민철  |   발행소주소 : 울산광역시 남구 은월로2번길 51 702호
전화번호 052-236-5663(010-8502-5663)  |  등록번호(울산, 아01002), 등록연월일(2005-09-06 )
Copyright © 2023 시사울산.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