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예술
울산박물관, 800년 해상교류 ‘고려 바다의 비밀’ 특별전9월 6일~12월 11일..수중 발굴된 신안선 출토 중국 자기 등 전시
박민철 기자 | 승인2022.09.05 12:01
청자 버드나무‧갈대‧대나무‧꽃무늬 매병(靑磁象嵌菊花牡丹柳蘆竹文梅甁) [마도 2호선]

울산박물관(관장 신형석)은 9월 6일(화)부터 12월 11일(일)까지 박물관 1층 기획전시실I에서 2022년 제3차 특별기획전 ‘고려 바다의 비밀 –800년 전 해상교류의 흔적-’을 개최한다.

우리나라 수중고고학의 중심 기관인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와 울산박물관이 공동으로 기획해 해상교류 역사를 잘 간직하고 있는 울산에서 개최하게 됐다고 한다.

이번 전시에는 지난 1976년 수중 발굴된 신안선(1323년 침몰) 출토 중국 자기와 각종 유물, 군산 십이동파도선(12세기 침몰)·태안선(1131년 침몰)·태안 마도 1호선(1208년 침몰 추정)·마도 2호선(1213년 이전 침몰)·마도 3호선(1265~8년 운항, 침몰)·마도 4호선(15세기 초반 침몰)·진도 명량대첩 해역 등에서 출토된 고려청자와 화물표인 목간·죽간, 그리고 울주 온산 앞바다 연자도 유적에서 출토된 고려청자 등이 전시된다.

또 고려시대 해상운송과 교류, 선상(船上) 생활문화 등도 소개된다.

전시는 ▲‘너의 바다 –신안선과 동아시아 해상교류-’ ▲‘나의 바다 –고려의 해상교류-’ ▲‘하나의 바다’ 등 총 3부로 구성됐다.

1부 ‘너의 바다 –신안선과 동아시아 해상교류-’에서는 우리나라 수중발굴의 시발점인 1976년 원나라 선박인 신안선의 발굴 유물을 중심으로 당시 항해술을 바탕으로 해양 실크로드에서 이뤄진 국제교류 등을 소개한다.

2부 ‘나의 바다 –고려의 해상교류-’에서는 고려시대 국내를 연결하던 바닷길에 주목해 조운선과 주요 운송품, 청자 등을 전시한다.

3부 ‘하나의 바다’에서는 선원들이 배 안에서 사용하였던 물건들과 울주 연자도 유적에서 나온 고급 청자를 통해 바다를 중심으로 생활하였던 고려시대 사람들의 삶을 소개한다.

특히 이번 특별기획전에는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의 해양유물전시관(목포)과 태안해양유물전시관에서 소장하고 있는 수중문화재 일부와 국립중앙박물관과 국립광주박물관에서 대여한 자료, 울산박물관의 울주 연자도 유적 출토유물 등 실물 334점과 모형 11점, 영상 6편이 전시된다.

주요 전시품으로는 올해 4월 보물로 지정된 청자 사자모양 뚜껑향로(靑磁獅子形蓋香爐), 청자상감 버드나무·갈대·대나무·꽃무늬 매병(靑磁象嵌柳蘆竹花卉文梅甁)과 죽찰(竹札), 청자 연꽃무늬 매병(靑磁陰刻蓮花折枝文梅甁), 청자 두꺼비모양 벼루(靑磁堆花文蟾形硯)를 비롯하여, 신안선 출토 원나라 청자들과 각종 유물, 수중 발굴된 청자·목간·도기, 그리고 울주 연자도 출토 청자베개·청자잔·도기 등이다.

전시기간 동안에는 전시 이해를 위해 연계 교육프로그램과 전시기획자(큐레이터)와의 대화, 관련 영화 상영 등도 수시로 개최할 예정이다.

신형석 울산박물관장은 “서남해 수중 문화재를 울산에서 처음 전시하게 되었는데, 그동안 쉽게 보지 못한 유물인 만큼 많이 오셔서 국내 수중고고학 성과와 해상운송·교류 역사를 만나보고, 역사를 새로운 시각에서 인식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규훈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소장 직무대리는 “서남해 수중 문화재를 울산에서 전시하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해양과 교류를 주제로 두 기관이 활발히 교류하기를 희망하며, 성공적인 전시를 위해 힘써 주신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울산박물관은 분관인 울산대곡박물관, 약사동제방유적전시관과 함께 울산의 정체성 구명과 시민과의 지역사 공유를 위해 해마다 다양한 특별기획전과 주제전시(테마전시) 개최, 전시도록과 학술총서 발간, 학술대회 개최, 교육 문화프로그램 상설 운영 등을 활발히 추진해 시민의 호응을 얻고 있다.


박민철 기자  pmcline@freechal.com
<저작권자 © 시사울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민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대표자 : 박석철  |  편집인 : 박석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민철  |   발행소주소 : 울산광역시 남구 은월로2번길 51 702호
전화번호 052-236-5663  |  등록번호(울산, 아01002), 등록연월일(2005-09-06 )
Copyright © 2022 시사울산.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