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행정
송철호 시장-국회의원 당선인 '초당적 협력하나'
박석철 | 승인2020.05.14 15:35

5월 14일 오전 11시 울산 롯데호텔에서 지역 현안과 국가예산 확보의 초당적 협력을 이끌어 내기 위해 울산시 송철호 시장과 ‘제21대 국회의원 당선인과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송철호 시장을 비롯해 박성민 당선인(중구), 이채익 의원(남구갑), 김기현 당선인(남구을), 권명호 당선인(동구), 이상헌 의원(북구), 서범수 당선인(울주군) 등 6명의 지역 국회의원 당선인과 울산시 간부 공무원 등이 참석했다.

특히 이번 간담회는 코로나19 영향으로 피해를 받아 특별고용지원업종으로 지정된 관광호텔업계 상황을 감안해 롯데호텔에서 개최하게 됐다.

이날 송 시장은 시급한 지역 현안 사업과 내년도 국가예산 편성이 필요한 사업에 대해 설명하고 지역 정치권의 지원과 협조를 당부했다.

주요 현안 사업은 ▲코로나19 대응 상황 및 긴급 지원사업, ▲울산형 뉴딜사업 추진, ▲산재전문 공공병원 조속 건립, ▲혁신도시 시즌2 공공기관 유치, ▲균형발전 프로젝트 예타면제사업 지역의무공동도급 확대, ▲ 그린벨트 해제 권한 위임 범위 확대 및 해제 기준 완화 등이다.

예산 반영을 요청한 사업은 ▲ 고성능·다목적 소방정 도입, ▲ 1만 명 게놈정보 기반 바이오 디지털 빅데이터 활용·강화사업, ▲ 수소시범도시 조성, ▲ 도시재생뉴딜(경제기반형)사업 공모, ▲ 수소전기차 부품인증지원센터 구축, ▲ 울산외곽순환고속도로 건설, ▲ 태화강 정원지원센터 건립 등이다.

울산시는 지역의 가장 큰 현안인 경제 난국을 극복하려면 초당적인 협치가 절실하다고 보고 지역 정치권과 만남을 정례화해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또한 올해까지 첫 국가예산 3조 원을 확보한 데 이어 내년에도 이 기세를 이어 나가기 위해 중앙부처에 사업의 필요성과 당위성을 지속적으로 설명하는 등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송 시장은 “다소 회복세를 보이던 울산 경제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어려운 상황이 가중되어 지역 정치권의 적극적인 협조가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 며 ”내년에도 국가예산 3조 원 시대가 계속 이어갈 수 있도록 지역 정치권이 대승적으로 힘을 모아 협력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라고 밝혔다.

한편 2021년도 국가예산은 4월 말까지 지자체별 중앙부처 신청, 5월 말까지 중앙부처별 기획재정부 예산안 제출, 9월 3일까지 정부예산안 국회 제출 일정을 거쳐, 국회 심의․의결로 12월 2일까지 확정된다. 


박석철  sukchul-p@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울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석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대표자 : 박석철  |  편집인 : 박석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민철  |   발행소주소 : 울산광역시 동구 문재3길 34 (방어동) 101/402
전화번호 052-236-5663  |  등록번호(울산, 아01002), 등록연월일(2005-09-06 )
Copyright © 2020 시사울산.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