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정보
울산 ‘교통문화지수’ 17위에서 5위로 수직상승
박민철 기자 | 승인2020.02.10 14:12

울산시가 국토교통부가 주관하는 ‘교통문화지수’ 평가에서 17개 광역자치단체 가운데 5위를 차지했다.

‘교통문화지수’ 는 교통안전 의식 수준을 나타내는 수치로 울산시는 지난해 전국 통합 17위에서 12계단 오른 5위를 차지해 전년 대비 순위가 가장 많이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울산시는 이 같은 성과에 대해 △시민 맞춤식 교육·홍보 △시민의식 향상 △ 교통문화 선진화를 위한 시책 노력 등이 작용한 것으로 분석했다.

교통문화지수는 전국 229개 기초지자체에 대한 운전 행태, 보행 행태, 교통안전 등 3개 지표 18개 세부 항목을 현장평가를 거쳐 100점 만점으로 환산해 산출된다.

울산시는 전체 79.29점(운전 형태 45.01점, 교통안전 16.98점, 보행 행태 17.30점)으로 전국 평균 77.46점보다 상회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구체적으로는 △차량의 횡단보도 정지선 준수율 △보행자의 횡단보도 신호 준수율 △지역 교통안전 정책 이행 정도 △교통사고 사망자 수 등에서 높은 등급을 받았다.

반면 △차량의 방향지시등 점등률 △이륜차의 안전모 착용률 △보행자 스마트기기 사용 빈도 등은 문제점으로 지적돼 개선책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울산시 관계자는 “교통문화지수 향상을 위해 선진 교통문화 정착과 시민 안전의식을 높여 나가겠다.”며 “기관별 특성에 맞는 맞춤교육 등 범시민 실천운동 확산에 나설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박민철 기자  pmcline@freechal.com
<저작권자 © 시사울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민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대표자 : 박석철  |  편집인 : 박석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민철  |   발행소주소 : 울산광역시 동구 문재3길 34 (방어동) 101/402
전화번호 052-236-5663  |  등록번호(울산, 아01002), 등록연월일(2005-09-06 )
Copyright © 2020 시사울산.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