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정보
27~28일 달동 문화공원에서 예술축제 한마당
시사울산 | 승인2019.09.26 16:46

울산문화예술회관은 27일과 28일, 양일간 달동 문화공원에서 시민과 함께하는 예술축제 한마당 ‘2019 울산 아트+’를 개최한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선보이는 이 행사는 울산시립예술단과 지역 예술인들이 함께 만드는 축제의 장으로 시립예술단 공연과 지역 댄스팀 공연, 거리공연(버스킹), 체험전시, 드럼서클, 먹거리장터 운영 등 다양한 공연과 먹거리, 즐길 거리가 제공된다.

먼저 달동 문화공원 분수대 앞 메인 무대에서는 27일 오후 8시 울산시립무용단이 국악부터 창작무용, 비-보이(B-boy) 댄스까지 다양한 레퍼토리를 시민들에게 선보인다.

28일 오후 8시에는 울산시립교향악단․합창단(28일)의 공연이 펼쳐진다.

이 공연에는 뮤지컬 지킬 앤드 하이드, 노트르담 드 파리 등으로 유명한 뮤지컬 스타 윤공주가 출연해 유명 뮤지컬 ‘넘버’와 영화 삽입곡을 시립교향악단의 아름다운 연주와 함께 멋진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야외공연장에서는 댄스&거리공연(버스킹) 30여 팀이 참여해 어쿠스틱 밴드, 벨리 댄스, 힙합댄스 등을 자유롭게 공연한다. 또한 관내 4개 중․고등학교의 동아리로 활동 중인 청소년 보컬밴드의 공연도 진행한다.

달동 문화공원 산책로에는 사전 접수 인원 700명과 현장 접수 인원 80명이 참가하는 신나는 아트 클래스 ‘골라골라 예술상점 Ⅱ’이 진행돼 어린이들에게 다양한 경험을 제공한다.

또한 행사장 곳곳에서 동서양 악기․무용의상 체험, 드럼서클, 마임 퍼포먼스 등 시민들에게 메인 공연 외에 충분히 즐기고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부대행사를 마련한다.

이 밖에 맥주광장, 푸드트럭 운영을 통해 다양한 먹거리를 제공하고 공예협동조합과 울산청년창업센터의 공예체험 부스도 운영해 축제를 더욱 풍성하게 할 예정이다.

울산문화예술회관 관계자는 “울산을 대표하는 시립예술단이 시민들과 조금 더 친숙한 공간에서 공연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 며 “공연 중심의 다양한 부대행사를 마련하였으니 많은 시민이 행사장에 방문해 주시길 희망한다.”라고 밝혔다. 


시사울산  sukchul-p@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울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사울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대표자 : 박석철  |  편집인 : 박석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민철  |   발행소주소 : 울산광역시 동구 문재3길 34 (방어동) 101/402
전화번호 052-236-5663  |  등록번호(울산, 아01002), 등록연월일(2005-09-06 )
Copyright © 2019 시사울산.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