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정보
'고용·수주 증가세'.. 국내 조선업 희망이 보인다지난해부터 조선업 고용피보험자 증가...김종훈 "지표 좋아 다행"
박석철 | 승인2020.01.06 15:29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대표자 : 박석철  |  편집인 : 박석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민철  |   발행소주소 : 울산광역시 동구 문재3길 34 (방어동) 101/402
전화번호 052-236-5663  |  등록번호(울산, 아01002), 등록연월일(2005-09-06 )
Copyright © 2021 시사울산.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