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여성
울산교육청, '직업계고 호주 글로벌 현장학습' 발대글로벌 현장학습 9월 25일~12월 16일 12주간 호주 시드니
시사울산 | 승인2022.09.21 15:19

울산광역시교육청(교육감 노옥희)이 21일 시교육청 집현실에서 노옥희 교육감, 현장학습 파견학생, 학부모, 직업계고 교장과 담당교사 등 약 50명이 참가한 가운데 ‘2022년 직업계고 호주 글로벌 현장학습 발대식’을 개최했다.

올해 글로벌 현장학습은 9월 25일에서 12월 16일까지 12주간 호주 시드니에서 실시하며, 지난 5월에 서류전형과 심층 면접을 통해 해외 취업 의지가 뚜렷한 학생 15명을 선발하였다.

참여학교는 울산공업고 4명, 울산여상고 4명, 생활과학고 2명, 미용예술고 2명, 울산상고 1명, 울산산업고 1명, 기술공업고 1명이며, 직무는 전공과 연계하여 미용 2명, 조리 3명, 식음료서비스 5명, 공업 5명 등 4개 분야이다.

선발된 학생들은 사전교육으로 영어 ․ 안전 ․ 진로교육을 받으며 꾸준히 준비해왔다. 특히, 여름방학인 7월 25일부터 8월 22일까지 4주간 하루 6시간씩 120시간을 취업지원센터에서 대면 집중 연수를 통해 영어 실력을 키웠다.

학생들이 호주 시드니에 도착하면 2019년 우리교육청과 협약을 맺은 TAFE NSW(국립기술대학교)에서 영어교육(6주)과 직무분야 기술교육(2주)을 받고 직무 관련 기업에서 현장실습(4주)을 거친 후, 현지 기업에 취업하게 된다.

시교육청은 학생들의 안전한 현장실습을 위해 파견교원 2명을 선발하였으며, 6주간씩 학생들과 동행하며 현지 적응 및 취업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 발대식에서는 학생들이 해외 취업에 도전하는 의지와 계획을 발표하고, 교육감을 비롯한 학부모와 관계자가 함께 해외 취업의 성공을 응원하고 기원했다.

영어로 자기소개와 포부를 발표하는 학생들도 있어 큰 박수갈채를 받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학생들은 선서를 통해‘울산 직업계고를 대표하는 학생으로서 자긍심과 책임감을 느끼고 현장실습과 취업에 성실한 자세로 임하고 성숙한 자세로 나의 앞길을 열어나가겠다.’로 다짐했다.

발대식에 참가한 학생은“이제 드디어 호주로 떠난다니 설레기도 하지만 두려움도 가지게 된다. 하지만 지금까지 준비했던 것처럼 매사에 성실하게 임하고 영어 실력을 키워 친절한 호텔리어가 되겠다.”

또한, 학부모는“직업계고에 이런 프로그램이 있어서 감사드린다. 15명의 친구와 함께 파견 선생님까지 동행하여 지원받아 든든하다.”고 말했다.

한편 발대식에 참여한 노옥희 교육감은 “오늘 학생들 발표를 보니 글로벌 현장학습을 통해 세계적인 기술인재로 성장할 것이라는 확신이 든다. 앞으로도 꿈을 가진 직업계고 학생들을 위해 지속해서 사업을 확대 지원하겠으며 안전한 글로벌 현장학습이 되도록 꼼꼼하게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시사울산  sukchul-p@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울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사울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대표자 : 박석철  |  편집인 : 박석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민철  |   발행소주소 : 울산광역시 남구 은월로2번길 51 702호
전화번호 052-236-5663  |  등록번호(울산, 아01002), 등록연월일(2005-09-06 )
Copyright © 2022 시사울산.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