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행정
울산테크노파크에 고기능성 융복합 화학소재 지원센터 기공울산 화학의 날 기념식도 열려...199억 원이 투입 내년 6월 준공
박민철 기자 | 승인2022.03.22 15:14
3월 22일 오전 11시 테크노일반산업단지(남구 두왕동)에서 ‘제16회 울산 화학의 날 기념식’이 개최됐다. 기념식은 유공자 표창, 고기능성 융복합 화학소재 지원센터 기공식, 전기차 사용배터리 산업화 센터 시설 둘러보기 등으로 진행됐다.

울산 화학의 날을 맞아 ‘고기능성 융복합 화학소재 지원 센터 구축사업 ’이 본격화된다.

울산시는 3월 22일 오전 11시 테크노일반산업단지(남구 두왕동)에서 울산광역시장, 시의원, 산업부, 화학업계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16회 울산 화학의 날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날 기념식은 유공자 표창, 고기능성 융복합 화학소재 지원센터 기공식, 전기차 사용배터리 산업화 센터 시설 둘러보기 등으로 진행됐다.

유공자 표창에서는 ㈜한주 김용철 회장 등 5명이 산업통상자원부장관 표창을 수상하고, ㈜이수화학 온산공장 최수헌 공장장 등 11명이 울산시장 표창을 받았다.

울산시, 산업통상자원부, 울산테크노파크 등 3개 기관이 공동 추진하는 ‘고기능성 융복합 화학소재 지원센터 구축 사업’은 총 사업비 199억 원이 투입되어 울산테크노일반산업단지 내 조성된다.

주요 사업 내용은 ▲센터 건립(착공 3월 ~ 준공 2023년 6월, 연면적 2898㎡) ▲장비구축(23종), ▲기업지원(시제품 제작, 시험 평가 인증, 기술지도), ▲전문인력 양성, ▲네트워크 구축 등이다.

‘고기능성 융복합 화학소재’는 정보전자(반도체, 디스플레이, 전자회로용)소재, 모빌리티(경량복합, 전기차 배터리, 고기능성 코팅 필름) 등을 말한다.

울산시는 경쟁력이 약화되고 있는 지역주력산업인 화학산업을 미래 지향적이고 고부가가치 산업인 ‘고기능성 융복합 화학소재 산업’으로 전환하여 원스톱 기술지원 시스템을 구축하고, 신규장비 및 첨단기술에 대한 전문인력을 양성하여 글로벌 기업으로 나아가기 위해 이번 사업을 기획했다.

사업 목표는 고기능성 융복합 화학소재 기업 100개, 매출 3,000억 원 달성, 일자리 200개 창출이다.

또한 이날 참석자들이 둘러보는 ‘전기차 사용배터리 산업화 센터’는 ‘전기차 사용 배터리 재사용 산업 육성을 위한 기반 구축 사업’의 일환으로 총 151억 원(국, 시, 민자)이 투입되어 연면적 1485㎡ 규모로 지난해 10월 착공, 올해 3월 준공됐다.

한편 매년 3월 22일 열리는 ‘울산 화학의 날’은 제2차 경제개발 핵심 사업으로 건설된 울산석유화학공업단지 기공식(1968. 3. 22)을 기념하여 제정되었으며, 2007년 제1회 기념식이 개최되었다.


박민철 기자  pmcline@freechal.com
<저작권자 © 시사울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민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대표자 : 박석철  |  편집인 : 박석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민철  |   발행소주소 : 울산광역시 남구 은월로2번길 51 702호
전화번호 052-236-5663  |  등록번호(울산, 아01002), 등록연월일(2005-09-06 )
Copyright © 2022 시사울산.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