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행정
울산시 공공시설물 내진성능 확보율 전국 최고 수준
시사울산 | 승인2021.12.20 15:10

울산시의 공공시설물 내진성능 확보율이 전국 최고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울산시는 지난 2일부터 8일까지 건축물, 댐, 도로 등 관내 공공시설물 1,195개소를 대상으로 내진성능 확보율을 검토한 결과 1,109개소가 내진성능을 확보해 지난해 12월 대비 3.1% 상승한 92.8%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국 평균 70.2%(지난해 말 기준) 대비 22.6%를 웃도는 것으로 전국 최고 수준이다.

공공시설물 내진보강사업은 「지진·화산재해대책법」제15조, 제16조에 따라 내진설계가 반영되지 않았거나, 강화된 내진설계기준에 미달된 기존 공공시설물의 내진보강을 통한 국가 주요시설의 내진성능 확보로 지진발생 시 피해를 저감하기 위해서 추진하고 있다.

내진성능 확보 과정은 대상 시설물에 대한 내진성능평가를 우선 실시하여 내진성능을 확보했는지 여부를 확인 하고, 내진성능 미확보 시 내진보강을 실시해 최종적으로 내진성능을 확보하게 된다.

울산에는 건축물, 댐, 도로(교량, 터널)시설, 수도시설, 어항(계류, 외곽)시설, 매립시설, 폐수종말처리시설, 하수시설, 공급시설 등 9종 공공시설물 1,195개소가 대상이다.

울산시는 현재까지 댐, 도로(터널), 어항(계류, 외곽)시설, 매립시설, 폐수종말처리시설은 100% 내진성능을 확보했으며 건축물 91.1%, 도로(교량) 93.2%, 수도시설 92.3%, 하수시설 95.9%를 완료했다.

공급시설은 12월 말까지 내진성능평가를 완료할 계획이다.

울산시는 내진성능이 확보되지 않은 공공시설물에 대해서는 오는 2035년 완료 예정인 중앙정부의 내진보강 기본계획 대비 10년을 앞당긴 2025년까지 내진보강사업 완료를 목표로 하고 있다.

올해의 경우 12월까지 34개소(내진보강공사 12개소, 내진성능평가 5개소, 내진성능확보 확인 17개소)를 추진하여 33개소의 내진성능을 확보했다.

울산시 관계자는 “내실 있는 내진보강사업이 진행될 수 있도록 내진성능평가, 내진보강공사를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며 “지진에 강한 안전도시 울산을 만들기 위해 울산시의 지진 대응 역량을 더욱 견고히 해나가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울산시는 내년 상반기 중 ‘2021년 공공시설물 내진보강사업’의 추진 실태를 점검하여 문제점 및 개선사항을 발굴하고 보완하는 등 실효성 있는 내진보강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시사울산  sukchul-p@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울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사울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대표자 : 박석철  |  편집인 : 박석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민철  |   발행소주소 : 울산광역시 남구 은월로2번길 51 702호
전화번호 052-236-5663  |  등록번호(울산, 아01002), 등록연월일(2005-09-06 )
Copyright © 2022 시사울산.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