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행정
전영희 시의회 환복위원장 '웰다잉 문화조성' 간담회
박민철 기자 | 승인2019.09.10 16:41

울산시의회 환경복지위원회 전영희 위원장은 10일 오전 10시 30분, 시의회 4층 다목적회의실에서 보담우리웰다잉센터장, 울산호스피스병동센터장 등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웰다잉 문화조성 조례 및 호스피스 관련 간담회를 가졌다.

김은수 보담우리웰다잉센터장은 “우리나라는 유독 죽음을 외면하고 두려워하고 터부시하는 문화가 강하다. 웰다잉이란 죽음이 아니라 ‘삶’의 이야기이며, 죽음을 두려움 없이 받아들이고 건강하게 준비해 가는 과정이다. 사회를 전반적으로 건강하게 만들기 위해 웰다잉 문화 조성이 필요하다.”라고 하였다.

고수진 울산호스피스병동센터장은 “호스피스는 말기암 환자나 가족, 또는 사별가족을 대상으로 그들이 건강하게 회복하여 사회에 복귀할 수 있도록 돕는 활동을 하며, 실제 경험자들은 큰 만족을 얻고 있다. 시민의 건강한 삶과 복지를 위해 호스피스와 웰다잉의 문화가 자리 잡아야 한다고 생각한다.”라고 하였다.

참석자들은 “현재 우리시에는 웰다잉 문화조성에 관한 조례가 있지만 그 실효성에 대한 문제 제기가 있다. 웰다잉 뿐 아니라 호스피스 관련 내용을 추가하고, 지역특성을 담은 조례로 개정해야 한다.”고 주장하였다.

전영희 위원장은 “웰다잉은 특별한 누군가가 아닌 우리 모두에게 필요한

하나의 가치라고 생각한다. 오늘 이 자리에 오신 여러분들의 고견들은 향후 조례 제·개정 시 참고하여 실효성 있는 조례를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민철 기자  pmcline@freechal.com
<저작권자 © 시사울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민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대표자 : 박석철  |  편집인 : 박석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민철  |   발행소주소 : 울산광역시 동구 문재3길 34 (방어동) 101/402
전화번호 052-236-5663  |  등록번호(울산, 아01002), 등록연월일(2005-09-06 )
Copyright © 2019 시사울산.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