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행정
시 투자유치단, 덴마크 에스비아르시 시찰 방문
시사울산 | 승인2019.06.28 14:29

러시아‧네덜란드‧덴마크 투자유치단(단장 송철호 울산시장)은 6월 28일, 29일 양일간에 유럽의 해상풍력 핵심 배후항만도시 덴마크 에스비아르시(Esbjerg Municipality)의 항만시설을 시찰하고, 해상풍력 발전단지 전문 개발사인 CIP 본사를 차례로 방문한다.

투자유치단은 6월 28일 오전(국내시간 17시)에 에스비아르시의 항만시설과 인근의 대규모 해상풍력 발전단지를 방문한 뒤, 에스비아르 시청에서 예스퍼 프로스트 라스무센(Jesper Frost Rasmussen) 에스비아르 시장으로부터 유럽 해상풍력 중심 항만으로 성장하게 된 과정과 양 도시간의 협력 방안에 대하여 논의한다.

에스비아르시는 덴마크의 수도 코펜하겐에서 389km 떨어진 남덴마크 지역에 위치한 도시로써, 덴마크 5대 도시(덴마크 총인구 : 약 580만명 ①코펜하겐60만명, ②오르후스33만명, ③오덴세17만명, ④올보르12만명, ⑤에스비아르 11만명)이자 현재 대규모 해상풍력단지를 보유한 항구도시다.

에스비아르시는 1970년대까지 주변 국가에 수산물을 공급하던 어촌에서 1970년 초 북해에서 오일이 발견되면서 오일․가스 산업이 발달하게 되었고, 이를 바탕으로 1990년대 들어서는 해상풍력 중심 항구로 변모하게 되었다.

울산시는 이러한 에스비아르시의 성장 과정은 현재의 울산과 유사하면서도 미래의 울산을 설계하는데 좋은 모델이 될 것으로 판단했다.

앞서 지난 5월 21일 한국-덴마크 수교 60주년 기념으로 덴마크 왕세자 부부가 한국을 내방했을 때, 울산시-에스비아르시 간 해상풍력 분야의 협력 강화를 내용으로 하는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5월 23일에는 에스비아르 시장이 울산시를 방문하여 울산시청 및 현대중공업과 울산항 등을 견학한 바 있다.

이어 송철호 울산시장은 6월 29일(토) 귀국에 앞서 덴마크 수도 코펜하겐에 본사를 둔 CIP(Copenhagen Infrastructure Partners)를 방문하여 CIP의 울산 프로젝트에 대한 투자계획과 협력 방안을 논의한다.

CIP는 울산 앞바다에 부유식 해상풍력 발전단지 조성을 위해 지난 1월 24일 울산시와 업무협약을 체결하였고, 현재 울산 앞바다에 풍황조사를 위한 라이다 설치를 위한 공유수면 점·사용 허가를 두 군데 받았다.


시사울산  sukchul-p@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울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사울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대표자 : 박석철  |  편집인 : 박석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민철  |   발행소주소 : 울산광역시 동구 문재3길 34 (방어동) 101/402
전화번호 052-236-5663  |  등록번호(울산, 아01002), 등록연월일(2005-09-06 )
Copyright © 2019 시사울산.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