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정보
중구, 울산큰애기 증강현실 카메라 콘텐츠 개발
시사울산 | 승인2018.01.03 17:08
중구청은 지난달부터 1,000만원의 예산을 투입해 '울산큰애기 증강현실(AR) 카메라 콘텐츠 개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3일 밝혔다. 스마트폰 앱 실행 후, 촬영모습

울산 중구청이 최신 기술 가운데 하나인 증강현실을 이용해 울산큰애기와 사진을 찍을 수 있는 콘텐츠를 개발하고 나섰다.

중구청은 지난달부터 1,000만원의 예산을 투입해 '울산큰애기 증강현실(AR) 카메라 콘텐츠 개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최신 정보기술을 적용한 울산큰애기 증강현실(AR) 카메라 콘텐츠를 개발해 모바일 기기를 통한 구정 홍보에 적극 활용함으로써 울산큰애기와 중구청을 알리고, 대민 서비스 질을 높이기 위해 추진됐다.

이 콘텐츠는 스마트폰 앱을 실행할 경우 이용가능하며, 사진 촬영시 촬영 대상의 옆에 다양한 모션의 울산큰애기를 선택해 함께 촬영하는 것과 같은 효과를 내도록 한다.

울산큰애기의 모션은 팔짱을 끼고 있는 모습과 선글라스를 낀 모습, 활짝 웃으며 춤을 추는 포즈, 소개하는 모습, 자전거를 탄 모습과 셀카를 찍는 모습 등 6가지다.

배경으로 크리스마스와 해변의 모습을 추가할 수 있고, 울산큰애기도 한 가지 모션이 아닌 여러 모션을 함께 이용 가능하며, 타이머 기능을 통해 본인이 셀프로 찍을 수도 있다.

울산큰애기와 함께 찍은 사진은 다른 핸드폰으로 전송도 가능하며, 중구청 홈페이지 내 사진첩에 올릴 수 있는 기능도 추가돼 있어 향후 관련 사진전 등도 가능하다.

중구청은 이달 중으로 관련 앱의 제작을 완료하고, 시범 운영을 벌인 뒤 상용화 할 계획이다.

울산큰애기 증강현실 카메라 콘텐츠는 스마트폰 앱스토어를 통해 무료로 다운받을 수 있다.

중구청 관계자는 "앱이 개발되면 증강현실을 이용해 언제 어디서든 울산 중구의 대표 캐릭터인 울산큰애기와 함께 사진을 찍을 수 있게 된다"면서 "이를 통해 울산큰애기를 전국에 알리는 것은 물론, 향후 각종 이벤트를 진행할 수 있는 등 다양한 방법으로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시사울산  sukchul-p@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울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사울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대표자 : 박석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석철  |  주소 : 울산광역시 중구 도화골길 30 304호 (복산동 186-1)
대표전화 : 010-8502-5663  |  사업자등록번호 610-19-28845  |  e-mail : info@sisaulsan.com
Copyright © 2018 시사울산.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