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예술
‘대한민국 한글 공모전’ 수상작은?
시사울산 | 승인2017.09.22 10:32

울산시는 10월 7일부터 열리는 ‘2017 한글문화예술제’를 기념해 아름다운 한글을 표현하는 ‘대한민국 한글 공모전’ 수상작을 22일 확정했다고 밝혔다

‘아름다운 한글로 표현한 울산, 외솔 최현배’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공모전은 지난 7월부터 2개월간 진행됐다.

이번 공모전은 ‘타이포그래피(글자꼴의 디자인)’, ‘캘리그래피(글씨나 글자를 아름답게 쓰는 기술)’, ‘한글 글 그림’ 등 3개 부문을 나눠 진행됐다.

특히, ‘한글 글 그림’ 부문은 전국 초등학교 4~6학년 대상만으로 올해 처음 시행했다.

공모기간 전국에서 접수된 타이포그래피 부문 109점과 캘리그래피 248점, 한글 글 그림 191점 등 총 548점의 작품에 대해 외솔, 으뜸, 버금, 아람, 보람상 등 123점의 수상작을 결정했다.

타이포그래피 부문 외솔상에는 독창성이 돋보인 이천희 씨의 <물음표>가, 으뜸상에는 김지우 씨의 <울산 십리대숲체>, 김지혜 씨의 <울산 반구대 암각화>가 각각 선정됐으며,

캘리그래피 부문 외솔상에는 장정숙 씨의 <7000년을 이어...마침내 한글> 이, 으뜸상에는 윤지희 씨의 <개운포>와, 윤지영 씨의 <쉬운 글 쉬운 말> 이 선정되었다.

초등학생 한글 글 그림 부문 외솔상은 유기환 학생의 <웃는 기와를 닮은 한글> 이, 으뜸상에는 강성찬 학생의 <한글공장>과 이하민 학생의 <한글사랑>이 선정됐다.

시상은 10월 7일 중구 문화의 거리에서 열리는 ‘2017 한글문화예술제’ 개막식에서 할 예정이며, 선정된 작품은 행사기간 10월 9일까지 중구 문화의 거리에서 전시된다.

또한, 한글 글 그림 작품은 9월 27일부터 중구 원도심 일원과 주요 간선도로에 거리배너로 활용될 예정이다.

한편, ‘2017 한글문화예술제’는 10월 7일부터 10월 9일까지 사흘간 중구 원도심 일원과 외솔기념관에서 진행된다.


시사울산  sukchul-p@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울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사울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대표자 : 박석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석철  |  주소 : 울산광역시 중구 도화골길 30 304호 (복산동 186-1)
대표전화 : 010-8502-5663  |  사업자등록번호 610-19-28845  |  e-mail : info@sisaulsan.com
Copyright © 2017 시사울산.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