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정보
아파트 베란다에 미니태양광을! ...울산 무료보급
박민철 기자 | 승인2017.07.05 12:53
아파트 베란다형 미니태양광

울산시는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를 위해 ‘2017년 아파트 베란다형 미니태양광 보급사업’ 오는 10월까지 추진한다고 밝혔다.

대상은 300가구이며 총사업비는 2억 원(보조금 1억 5,000만 원, 자비 5,000만 원)이다.

또한, 울산시는 에너지 빈곤계층 100가구에 대해 ‘사랑의 햇빛 에너지 보급사업’으로 미니태양광을 무상 보급할 계획이다.

‘미니태양광 보급사업’은 아파트․주택 소유자에게 설치비 일부를 지원하는 것으로, 미니태양광 250W 기준으로 가구당 설치비 67만 원 중 보조금 50만 원이 지원된다.

신청자는 설치비의 25%인 17만 원 정도만 부담하면 되며 매월 6,000원 정도 절감 효과가 있다.

울산시는 지난해 남구 관내에 70가구를 대상으로 ‘미니태양광 시범설치’를 하였으며, 올해는 관내 400가구(무상보급 포함)가 혜택을 받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관내 아파트․주택 소유자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고 공동주택 수요자를 우선 신청 받는다. 오는 7월경 구․군 누리집(홈페이지)을 참고하여 구·군청에 직접 방문 접수하면 된다.

울산시는 미니태양광 외에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를 위해 올해에 추진하는 태양광 보급 사업은 삼호동 그린빌리지 500가구, 일반 주택 90가구, 남구 도산노인복지관 등 공공시설 3개소, 공영주차장 등에 총 1,960㎾ 규모의 태양광을 보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일부에서 태양광 발전 시 전자파가 다량 발생하지 않느냐는 우려가 있으나 2013년 국립전파연구원 측정 결과 전자파량은 일반가정에서 쓰는 노트북, 선풍기, TV 등 생활가전제품보다 전기장과 자기장이 훨씬 적게 발생됨이 증명되었다고 울산시는 밝혔다.


박민철 기자  pmcline@freechal.com
<저작권자 © 시사울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민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대표자 : 박석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석철  |  주소 : 울산광역시 중구 도화골길 30 304호 (복산동 186-1)
대표전화 : 010-8502-5663  |  사업자등록번호 610-19-28845  |  e-mail : info@sisaulsan.com
Copyright © 2017 시사울산.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